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비디오스타’ 문가비 “성형 했냐” 질문에 “얼굴에서는 눈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가비가 태닝, 성형 등 자신을 둘러싼 의혹을 해명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모델 문가비, 방송인 그레이스 리, 외국인 방송인 알베르토, 다니엘, 기욤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문가비는 “태닝을 안 한 것이냐”는 질문에 “아니다. 태닝을 했다”고 답했다. 문가비는 이에 대해 “한 방송에 나가서 ‘본인 피부냐’는 질문에 답을 했는데 재밌게 편집이 됐더라. 태닝을 아예 안 한 것처럼 말이 나왔다. 그저 원래 피부가 까만 거라고 말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에 MC 박나래는 “원래 피부가 까만 편이지만 태닝도 좋아한다”라고 정리했고, 문가비는 고개를 끄덕였다.

이날 문가비는 자신을 둘러싼 성형 의혹에 대해서도 “얼굴에서는 눈만 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가슴 성형을 했다는 듯한 제스처를 취해 패널들을 당황하게 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