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카트쇼2’ 유하나 “아들 야구하는 것 반대” 이유 들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야구선수 이용규 아내 유하나가 아들이 야구하는 것을 반대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N ‘카트쇼2’에서는 유하나가 출연해 아들 이도헌 군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하나는 아들에 대해 “남편이 집에 자주 없으니까 아들이 친구 같다. 6살쯤 되니까 대화도 되고, 마음도 이해해 준다”고 말했다.

이수근이 “아빠를 닮은 점은 없냐”고 묻자, 유하나는 “공을 던져주면 그걸 야구방망이로 그대로 친다. (야구) 재능이 너무 있다. 아들이 야구하는 건 반대”라며 걱정 가득한 표정을 지었다.

유하나는 아들이 야구하는 것을 반대하는 이유에 대해 “마음 고생을 두 번은 못 하겠다. 성격도 맞춰줘야 한다. 집에서 아무 말도 못하고 산다”고 말했다.

이수근이 캐치볼 장난감을 집어 들자 유하나는 “이런 걸 사다주면 재능을 더 보인다”며 도로 내려놓았다. 유하나는 “아빠(이용규)는 아들이 야구하는 것을 완전 밀어준다. 그것 때문에 고민이 많다”고 말했다.

사진=MBN ‘카트쇼2’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