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백년손님’ 김동현 “여자친구, 한예슬·구하라 닮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백년손님’에 UFC 파이터 김동현이 출연, 여자친구에게 영상 편지로 공개 프로포즈를 한다.
19일 방송되는 ‘SBS 백년손님’에서는 얼마 전 깜짝 결혼을 발표한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이 출연해 따끈따끈한 연애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백년손님’ 스튜디오에 출연한 UFC 파이터 김동현은 10년 열애를 한 여자 친구와 올해 결혼한다는 기쁜 소식으로 토크를 시작했다. MC 김원희는 파이터 김동현에게 “여자친구는 어떤 스타일이냐?”고 묻자 그는 “한예슬 씨와 구하라 씨가 섞여 있다”라고 답변했다.

이어 “그동안 방송에서 한예슬 씨 닮았다라고 얘기하면 다음 날 ‘김동현, 한예슬 좋아해’ 이렇게 기사가 나갔었다”고 하자 MC 김원희는 “그럼 이번에는 ‘김동현, 한예슬과 구하라 사이에서 갈팡질팡 해’라고 기사가 나가겠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김동현은 ‘백년손님’에서 10년 사귄 여자친구에게 영상편지로 프러포즈를 해 눈길을 끌었다. 김동현은 “10년 동안 많이 헤어지기도 했지만 이번에 너랑 다시 만나면서 결혼을 결심하게 됐고, 결혼식도 전통 혼례로 하고싶어”라고 비장하게 말한 후 “그리고 곧 정식으로 프러포즈도 하겠다”고 어색하게 영상편지를 마무리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문세윤은 “평소 김동현 형과 친한데 이렇게 진지한 모습은 처음봤다“며 두 사람의 사랑을 응원했다.

한편, SBS ‘백년손님’은 19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SBS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