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X시안, 목욕탕서 남다른 케미 ‘찰떡 우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 시안이가 남다른 우정을 선보인다.
20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너니까 좋아 너라서 좋아’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 중 승재와 시안이는 목욕탕에 방문할 예정. 아이들의 불타는 우정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공개된 사진 속 승재-시안이는 바가지를 머리에 쓰고 신나게 목욕탕에 등장했다. 서로 등을 밀어주는 기특한 모습은 훈훈함을 선사한다. 계란을 먹으며 서로에게 하트를 날리는 아이들의 모습이 사랑스럽다. 계란이 가득 찬 시안이의 볼을 찔러보는 승재의 귀여운 모습은 웃음을 유발한다.

이날 설아-수아-시안이 삼 남매는 승재의 집에 방문했다. 과거 시안이네 집에 놀러 갔던 승재가 이번에는 설수대를 초대한 것. 지용 아빠는 승재-시안이와 함께 목욕탕으로 향했다. 승재와 시안이는 지용 아빠의 도움 없이 서로를 도와주며 목욕탕에 들어갈 준비를 하는 대견한 모습을 보였다고.

온탕에 들어간 승재-시안-지용 아빠는 대화를 나누기도 하고 장난도 치며 행복한 추억을 쌓았다고 한다. 승재와 시안이는 서로의 등을 밀어주며 고품격 우정을 뽐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절친의 남다른 케미는 20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KBS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