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1박2일’ 김종민 vs 정준영, 2인2색 영어실력 대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박2일’ 김종민, 정준영의 2인 2색 영어 실력이 폭발한다. 김종민이 신박한 영어 센스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 반면 정준영은 섹시한 영국식 발음으로 포스텍 학생들을 홀릭시켰다고 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0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는 대학교 특집 제3탄 포항공과대학교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의욕에 불타고 있는 김종민-정준영의 모습이 담겨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김종민은 결의라도 다지는 듯 이를 꽉 문 채 초롱초롱한 눈빛을 발사하고 있는데 그가 셀프 포박한 듯한 자태를 취하고 있어 어떤 상황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는 게임에 참여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여섯 멤버는 포스텍 학생들과의 돈독한 케미를 확인할 수 있는 저녁 복불복을 진행한다. 이때 자신의 파트너에게 영어로 설명하고 한국어로 대답을 받는 ‘영어 스피드 게임’을 펼치게 되자 정준영은 의기양양한 자태를 뽐냈고 김종민은 두 눈을 빛내며 의욕을 폭발시키기 시작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후 김종민은 아무도 생각하지 못한 참신한 설명을 뽐내기 시작해 모두를 웃음짓게 만들었다. 단어와 속담을 보고 고민하는 듯 하다 이내 “런닝 업 플라이”, “헤드 업”이라며 예상을 뛰어넘는 기상천외함으로 폭소를 유발했는데 그의 이러한 센스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앞서 ‘서울 미래유산 투어’에서 김종민은 찰스 헤이 영국 대사의 전담 마크맨으로 논스톱 대화를 이어간 바 있기에 그가 이번에는 어떤 활약으로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할 지 기대감을 모은다.

반면 정준영은 지적미와 섹시미가 넘쳐흐르는 영어 실력으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준영은 한국어, 영어, 중국어, 필리핀어, 일어까지 구사할 줄 아는 5개 국어 능통자이기 때문이었다.

정준영은 게임 시작과 동시에 파트너에게 유창한 영국식 발음으로 단어를 설명했고 프로페셔널한 그의 실력에 데프콘 파트너이자 케냐 출신 동고가 “순간 AFN(미군 산하 관할 텔레비전 및 라디오 방송국)인 줄 알았어요”라며 깜짝 놀란 것으로 전해졌다.

이처럼 영어 천재로 거듭날 김종민의 신박한 설명 퍼레이드와 정준영의 콜린 퍼스 뺨치는 섹시한 영어 실력은 20일 방송되는 KBS2 ‘1박 2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KBS2 ‘1박2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