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음주운전’ 윤태영 측 “변명 없이 깊이 반성...자숙하고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윤태영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 배우 윤태영
21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배우 윤태영(45)이 도로교통법(음주운전) 위반 혐의로 불구속입건됐다.


윤태영은 지난 13일 오후 8시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 인근에서 술을 마신 상태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다 신호 대기중인 다른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사고 당시 피해 차량 운전자에게 연락처를 건넨 뒤, 현장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윤태영에게 연락해 경찰서에 출석할 것을 요구했고, 그는 다음날인 14일 오전 2시 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경찰에 따르면 윤태영은 조사 당시 혈중알코올농도 0.079%로 측정됐지만, 측정 시점이 음주 이후 상당 시간이 지났다는 점을 고려해 위드마크(Widmark) 공식을 적용, 혈중알코올농도를 면허 취소 수준인 0.14%로 추산했다.

위드마크 공식은 사후 음주 측정 결과를 바탕으로 사건 당시 음주 수치를 측정하는 방법으로, 추산 음주 시점과 운전 시점, 술의 종류와 양, 체중, 성별 등을 고려해 혈중 알코올 농도를 추산한다.

이 같은 사건이 알려지며 논란이 일자, 윤태영 소속사 갤러리나인 측은 “변명 없이 이번 일에 깊이 반성하고 있다. 윤태영은 자숙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윤태영은 2년 만에 드라마로 안방극장 복귀를 앞두고 있었던 상황이었다. 하지만 이번 음주운전 논란으로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됐다.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측은 “내부 논의를 통해 윤태영 하차를 결정, 해당 배역을 타 배우로 교체하기로 했다. 대체 배우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윤태영은 지난 1996년 SBS 드라마 ‘아름다운 그녀’로 데뷔, 드라마 ‘사랑해 사랑해’, ‘왕초’, ‘그 여자네 집’, ‘진주목걸이’, ‘태양사신기’, ‘2009 외인구단’, ‘심야병원’, ‘제왕의 딸, 수백향’, ‘동네의 영웅’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지난 2007년 배우 임유진과 결혼했다.

사진=OCN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