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택 셀카논란, 사우나에서 촬영을? “아내에게 줄 수 없는 시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윤택이 사우나 셀카 논란에 휩싸였다.
윤택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아내에게 줄 수 없는 시간… 남자만의 사우나”라는 글과 함께 아들과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사진 속 윤택은 목욕탕 안에서 탈의한 채 아들과 함께 셀카를 찍으며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 뒤편에는 목욕 중인 남성의 뒷모습 상체가 포착됐다.

이에 목욕탕 안에서 카메라를 사용한 행위에 대한 지적이 쏟아졌고 논란이 커지자 윤택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