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냉부해’ 강다니엘, 특이 식성 공개 “핫소스에 밥 비벼먹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세 아이돌’ 워너원의 특별한 식습관이 공개된다.
21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그룹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과 옹성우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두 사람은 이날 숙소에서 직접 가져온 냉장고를 공개, 눈길을 끌었다.

또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면서 체력을 관리하기 위해 실천하고 있는 비법을 각각 소개할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옹성우는 관리 비법을 묻는 MC들 질문에 “평소 반신욕을 즐겨 하는데 효과를 증폭시키기 위해서 항상 먹는 음식이 있다”고 답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반면 강다니엘은 “따로 다이어트는 하지 않고 맛있게 먹는다. 다 먹고 살려고 일하는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두 사람은 또 본인이 좋아하는 음식을 공개하기도 했다.

강다니엘은 “모든 음식에 핫소스를 뿌려 먹는다. 심지어 밥에 비벼먹은 적도 있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줬다.

이어 “사람들이 쉽게 먹지 않는 식재료가 있는데, 그것을 얼려뒀다가 간식으로 먹는다”라며 특별한 간식거리를 소개했다.

옹성우는 귀티나는 외모와 다르게 “고급스러운 맛을 잘 모른다. ‘싼 맛’이 좋다”라며 ‘초딩’ 입맛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워너원의 냉장고는 이날(21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