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바나(Havana)’ 카밀라 카베요, “방탄소년단과 같이 작업하고파 ♥”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바나(Havana)’의 주인공 가수 카밀라 카베요가 방탄소년단에게 러브콜을 보낸 사실이 화제가 되고 있다.
▲ 카밀라 카베요
21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가든 아레나에서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BBMA)가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는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은 곡 ‘하바나(Havana)’를 부른 가수 카밀라 카베요(22·Karla Camila Cabello Estrabao)가 등장해 무대를 꾸몄다.

카밀라 케베요는 이날 무대에서 올 초 크게 히트한 ‘하바나’를 열창하며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공연으로 그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앞서 카밀라 케베요가 방탄소년단과 콜라보레이션 공연에 관심을 보인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 20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참석한 방탄소년단(BTS)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AFP 연합뉴스
앞서 카밀라 케베요는 지난 2월, 일본 팬미팅에서 “방탄소년단과 콜라보레이션 공연을 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방탄소년단 곡 ‘마이크 드롭’(MIC DROP) 좋다”, “그들과 콜라보레이션이 괜찮을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날 2018 뮤직 빌보드 어워드에서 카밀라 카베요는 차트 업적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방탄소년단은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사진=카밀라 카베요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