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복면가왕’ 지세희 이긴 동방불패 정체는 손승연? 이유 들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복면가왕’ 7연승을 이어가고 있는 ‘동방불패’ 정체가 가수 손승연일 것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22일 오전 방송된 MBC ‘복면가왕 스페셜’에서는 ‘성대천하 유아독존 동방불패’(이하 ‘동방불패’)가 7연승 도전에 성공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피카소’와 ‘캠핑보이’, ‘성년의 날’과 ‘베트남소녀’의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피카소’는 ‘캠핑보이’를 누르고 3라운드에 진출, ‘캠핑보이’ 정체는 그룹 세븐틴 멤버 호시로 밝혀졌다.

이어진 ‘성년의 날’과 ‘베트남 소녀’와 대결에서는 ‘베트남 소녀’가 51표를 얻어 다음 라운드로 진출하게 됐다. ‘성년의 날’ 정체는 그룹 울랄라세션 멤버 박승일이었다.

3라운드 대결에서는 ‘피카소’와 ‘베트남 소녀’가 막상막하 승부를 펼쳤고, ‘피카소’가 가왕과 대결에 나서게 됐다.

‘베트남 소녀’는 가수 윤종신 인기곡 ‘좋니’의 답가를 부른 가수 민서였다.

한편 이날 결승에 오른 ‘피카소’는 폭발적인 성량으로 무대를 가득 채웠지만, ‘동방불패’와 근소한 차이로 가왕이 좌절됐다. ‘피카소’는 Mnet ‘보이스코리아 1’ 출신 가수 지세희였다.

이날 대결 이후 시청자들은 7연승을 거머쥔 ‘동방불패’가 가수 손승연일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뛰어난 가창력과 성량, 고음 처리 방식이 그와 유사하다는 것.

아직 ‘동방불패’의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과연 무적의 ‘동방불패’의 정체는 누구일지 궁금증이 모이고 있다.

사진=M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