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비디오스타’ 함소원 “18세 연하 남편 애칭은 ‘오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비디오스타’ 함소원이 18세 연하 남편 진화와의 연애담을 공개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폭주결혼자 특집! 불타오르네’ 편으로 꾸며졌다. 배우 함소원, 지소연, 코미디언 안소미, 레이싱 모델 이은혜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함소원은 “18세 연하 남편을 ‘오빠’라고 부른다”라며 “남편이 중국인인데 오빠가 중국어로 ‘꺼거’라고 한다. 그래서 ‘꺼거’라고 부른다”고 말했다.

이어 “남편이 너무 사랑스러울 때는 ‘아빠’라고 부른다”고 덧붙였다.

이에 MC들은 “남편도 좋아하냐”고 물었고, 함소원은 “그냥 웃는다”고 답했다.

함소원은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친구 생일 파티에서 처음 만났다”며 “당시 파티 사진을 SNS에 올렸는데, 남편이 그 사진을 보고 파티장소에 찾아왔다. 원래 파티에 잘 안 오는데, 사진 속 나를 보고 직접 보려고 왔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날이 (사귄) 첫 날이 됐다”고 말해 MC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사진=MBC에브리원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