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지수 득녀 “조금 빨리 낳았지만 둘 다 건강..아주 뿌듯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신지수가 득녀했다.
신지수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 조금 빨리 낳았어요. 다행히 나 아이 둘 다 건강해요. 앞으로 포도포동 살찌워 더 건강히 키울 거에요. 나 이제 진짜 엄마 됐지요. 신상 엄마. 벌써 아기 사진 찍느라 용량 과다로 휴대폰이 엄청 느려졌네요”라며 직접 득녀 소식을 전했다.


신지수는 당초 7월 출산 예정이었지만 조금 일찍 출산을 한 것.

이어 “엄청 신기해요. 내 뱃속에 정말 아기가 있었던 거군요. 낳고 보니 실감 나요. 모든 게. 아, 예쁜 딸이에요. 정말 이뻐요. 아주 뿌듯합니다. 자, 그럼 우리 세 식구 앞으로 파이팅”이라고 밝혔다.

신지수는 이와 함께 “맞다. 마침 오늘 남편이 프로듀싱한 환희님 싱글 ‘뻔해’ 많이 들어주세요”라고 남편의 신곡 홍보도 잊지 않았다.

신지수는 지난해 11월 4세 연상의 음악 프로듀서 이하이와 결혼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