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컬투쇼’ 이영자 “꽃 중에 제일 꼴보기 싫은게 장미...못 먹으니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컬투쇼’ 방송인 이영자가 스페셜 DJ로 나섰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방송인 이영자가 출연, 스페셜 DJ로 청취자를 만났다.


이날 김태균은 컬투와 의리를 지키기 위해 스튜디오를 찾은 이영자에게 장미 꽃다발을 선물해 눈길을 끌었다.

김태균은 “제가 많은 여배우들이 왔어도 꽃 선물을 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에 이영자는 “내가 꽃 중에 제일 꼴보기 싫은 게 장미다”라며 “꽃은 가성비가 안 나온다. 장미는 보기만 하지 먹을 수가 없다. 꽃잎을 따먹을 수도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바질, 호박잎 등은 바로 따먹을 수 있는 건데 가성비가 없는 꽃다발이다”며 “장미는 이런 거 보는 것밖에 안 되지 않냐”라고 호통을 쳤다.

사진=SBS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