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해피투게더3’ 송은이 “김영철, 나 좋아하는 것 같아...수시로 느낀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피투게더3’ 송은이와 김영철의 핑크빛 기류가 포착됐다.
24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해피투게더3’는 ‘전설의 조동아리: 내 노래를 불러줘-개가수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코미디언 송은이, 안영미, 김영철, 가수 강균성, 전우성, 솔비가 출연해 입담을 펼칠 예정이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김영철은 송은이에게 설렌 적이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영철은 “며칠 전 (송은이와) 헤어질 때 자연스럽게 포옹을 했는데 설레더라”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카메라가 있던 가상 부부 시절에는 오히려 어색했다”며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

이에 송은이는 “(김영철이) 날 좋아하는 것 같다. 수시로 느낀다”고 말해 핑크빛 분위기를 풍겼다.

송은이는 또 “라디오 녹화 때 본인의 녹음이 끝나고 가면 되는데 내가 녹음하는 곳에 와서 말을 시킨다”고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김영철은 이날 방송에서 “‘밥 잘 사주는 누나’ 원조는 송은이”라며 “(이 감정에 대해) 저도 뭐라고 해야 할지 모르겠다”라며 송은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송은이와 김영철의 애정전선은 어떻게 흘러갈지 이날(24일) 오후 11시 10분 ‘해피투게더3’에서 공개된다.

사진=KBS2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