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볼빨간 사춘기 ‘Red Diary Page.2’ 컴백 “소녀 벗고 진한 감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성듀오 볼빨간 사춘기의 새 앨범 ‘Red Diary Page.2’가 베일을 벗었다.
▲ 볼빨간 사춘기
뉴스1
볼빨간 사춘기는 새 앨범 ‘Red Diary Page.2’를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타이틀곡 ‘여행’은 트로피컬 하우스 및 락 기반의 사운드를 가미함으로써 이전에는 보지 못했던 볼빨간 사춘기의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확인할 수 있다.

이날 열린 쇼케이스에서 멤버 안지영은 전체적인 앨범에 대한 소개로 “신선하다는 느낌이 있을 것 같다. 소녀스러운 감성에서 진한 감성으로 변한 느낌을 받으실 것 같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자가복제라는 일부 평가에 대해 “고민을 많이 했다. 공백기 동안 여행도 많이 다니고 일상 생활을 하면서 다양한 변화를 맞았다. 그런 것들을 자연스럽게 담다보니 노래 스타일도 다소 변하게 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우지윤은 “우리답게 재미있게 음악을 하려고 노력했다. 우리 음악을 좋아해주는 분들도 우리가 재미있게 노래하는 모습을 사랑해주는 것 같다”고 전했다.

볼빨간 사춘기는 ‘Red Diary Page.1’에 이어 ‘Red Diary Page.2’ 전곡을 작사, 작곡해 한층 성숙해진 아티스트의 면모를 드러냈다.

이번 앨범 ‘Red Diary Page.2’에는 더블 타이틀곡 ‘여행’과 ‘바람사람’을 비롯해 ‘야경’, ‘안녕, 곰인형’, ‘Clip’, ‘Lonely’와 함께 오프라인 CD 트랙에 포함된 ‘여행(Inst.)’까지 총 7곡이 수록됐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