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도 엄마야’ 우희진, 불변의 미모 “고민 많았던 캐릭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우희진이 ‘나도 엄마야’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 ‘나도 엄마야’ 우희진
뉴스1
25일 오후 2시 서울시 양천구 목동 SBS홀에서는 SBS 새 아침드라마 ‘나도 엄마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연출을 맡은 배태섭PD를 비롯해 이인혜, 우희진, 알렉스, 박준혁, 문보령이 참석했다.


재벌가 큰며느리이지만 아이를 낳지 못하는 최경신 역을 맡은 우희진은 작품에 출연을 결심하게 된 계기를 묻자 “처음에 대본을 받고 고민을 많이 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어떻게 보면 이해할 수도 있지만, 어떻게 보면 나라면 이렇게까지 하지 않을 것 같은데라는 생각을 할 수도 있는 캐릭터다. 그래서 굉장히 고민을 많이 했지만, 이런 문제를 드라마를 통해 한 번 쯤 생각해봤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출연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한편 ‘나도 엄마야’는 대리모라는 이유로 모성을 박탈당한 여자가 새롭게 찾아온 사랑 앞에서 온갖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사랑을 쟁취하며 가족의 소중함, 따뜻한 세상의 의미를 새겨가는 이야기를 담는다. 오는 28일 오전 8시 30분 첫 방송.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