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상현♥메이비 셋째 임신, 초음파 사진 공개 “축복입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상현, 메이비 부부의 셋째 임신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윤상현이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28일 윤상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셋째 초음파 사진과 함께 “축복입니다. 소중한 우리 셋째 감사합니다”라며 행복감을 드러냈다.


앞서 이날 윤상현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윤상현 메이비 부부가 셋째를 임신해 12월에 출산 예정이다. 가족들 모두 임신 소식에 매우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2월 결혼한 윤상현 메이비 부부는 같은해 12월 첫 딸을 얻은 데 이어 지난 2017년 5월 둘째 딸을 품에 안았다. 셋째 임신 소식까지 전한 이들 부부는 다둥이 부모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한편, 윤상현은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에 출연한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마리끌레르,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