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AOA “초아 빈자리 채우려 멤버들과 많은 대화 나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AOA 멤버들이 팀을 탈퇴한 초아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28일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는 AOA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빙글뱅글(BINGLE BANGLE)’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AOA 멤버들은 초아가 팀을 탈퇴한 이후 6인조로 컴백을 준비하며 빈자리를 느끼지 못했냐는 질문에 솔직하게 답했다. 찬미는 “그동안 유나 언니도 보컬 비중이 많았다. 보컬 초아 언니의 빈자리는 유나 언니를 주축으로 멤버들이 함께 잘 채운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한 초아 탈퇴 이후 6명 멤버들의 팀워크에 대해서는 “무대가 비어 보이지 않게 어떻게 준비할까 고민을 많이 했다. 그 과정에서 대화를 많이 나눴다”고 설명했다.

한편, AOA는 28일 오후 6시 다섯 번째 미니앨범 ‘빙글뱅글(BINGLE BANGLE)’을 발매한다 타이틀곡 ‘빙글뱅글’은 여름에 어울리는 경쾌하고 흥겨운 분위기의 서머 송이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