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기름진 멜로’ 이준호 품에 안긴 정려원 “안아줘서 고마웠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기름진 멜로’ 이준호가 정려원을 꼭 안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29일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 측은 서풍(이준호 분)이 단새우(정려원 분)를 꼭 끌어안는 모습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아픈 단새우를 향한 서풍의 애틋한 스킨십이 보는 이들의 가슴까지 떨리게 만들고 있다.


사진 속 서풍과 단새우는 병원 응급실에 있다. 단새우는 창백한 얼굴로 침대에 누워 있는 모습. 아픈 단새우가 걱정이 되는지, 서풍은 안절부절 초조해하고 있다. 단새우의 손을 잡고 온기를 불어넣는가 하면, 단새우의 옆에 누워 그녀를 조심스럽게 안고 있다. 단새우에게만 향해 있는 서풍의 시선, 마음이 고스란히 느껴져 애틋함을 더하고 있다.

서풍의 간절함을 아는지 모르는지, 단새우는 여전히 눈을 감고 있다. 예고 영상에서 단새우는 “안아줘서 고마웠어요”라고, 서풍과의 꿈결 같은 포옹을 말하며 그를 놀라게 했다.

‘기름진 멜로’ 제작진은 “단새우를 향한 서풍의 감정이 더 커진다. 사랑의 감정을 숨기려고 했던 서풍에게 어떤 변화가 찾아오는지 관심을 갖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는 2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SM C&C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