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K팝스타4’ 케이티김, 솔로 데뷔 본격화...10kg 감량+‘케이티’로 활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팝스타4’ 출신 가수 케이티(KATIE)가 솔로 데뷔를 앞두고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29일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4’ 출신 가수 케이티(26·김서현)이 공식 SNS와 소속사 액시즈(AXIS) 홈페이지를 통해 데뷔 앨범 콘셉트 필름을 공개했다.


약 50초 정도 분량으로 구성된 이번 콘셉트 필름은 처음부터 끝까지 강렬한 비주얼로 보는 이의 시선을 끌었다.

신비롭고 몽환적인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이번 필름은 스피디하게 전환되는 영상 구성과 궁금증을 자아내는 스토리 등 다양한 장치들이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콘셉트 필름 종반부에는 다섯 개의 원으로 구성된 케이티만의 공식 심볼이 처음으로 공개되기도 했다. 심볼 상단과 하단에는 케이티의 영문명, 콘셉트 필름명 ‘The Circle of Quintinity’이 각각 적혀 있다.

아직은 의미를 알 수 없는 공식 심볼과 마치 SF 영화를 보는 것처럼 화려한 영상미로 가득한 콘셉트 필름이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케이티는 이번 콘셉트 필름을 통해 SBS ‘K팝스타4’ 출연 당시와는 180도 달라진 파격적인 모습으로 등장했다.

소속사 액시즈 측은 “케이티가 정식 솔로 데뷔를 앞두고 ‘K팝스타4’ 이후 무려 10kg을 감량했다”며 “데뷔하기까지 피나는 노력을 쏟아 부은 케이티에 앞으로도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케이티는 지난 2014년 ‘케이티 김’으로 ‘K팝스타4’에 출연했다. 당시 독보적인 보컬 실력과 음색으로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주목을 받았다.

‘K팝스타’ 이후 YG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었지만, 3년 동안 데뷔가 미뤄지면서 결국 YG를 떠났다.

케이티는 신생 크리에이티브 콜렉티브 액시즈와 계약, 새 시작을 앞두고 있다.

사진=액시즈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