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나라, 김도훈 열애 20년 고백에 나이 화제 ‘어떻게 만났나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오나라가 연기 강사 김도훈과 20년 째 열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오나라의 나이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나라는 1977년생으로 나이 만 40세다. 1996년 서울예술단에 입단한 오나라는 1997년 뮤지컬 ‘심청’을 통해 뮤지컬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뮤지컬 ‘명성황후’를 통해 김도훈을 만나 열애를 시작한 것.


지난해 tvN ‘택시’에 출연한 오나라는 남자친구 김도훈과의 첫 만남에 대해 “남자친구가 배우 출신이다. 뮤지컬 ‘명성황후’에서 처음 만났다. 그분은 전부터 하던 분이었고 저는 나중에 들어갔는데 이미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가 굉장히 많더라. 시간이 지나자 나도 그 ‘오빠부대’의 한 명이 되어있었다”며 “너무 재밌고 센스 있고 다정다감해서 빠져들었다”고 밝혔다.

오나라와 열애 중인 김도훈은 현재 YG케이플러스 아카데미 연기반 강사로 소속 배우들의 연기를 지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배우 오나라


한편 오나라는 ‘명성황후’를 비롯해 ‘페임’ ‘올댓재즈’ ‘브로드웨이 42번가’ ‘사랑은 비를 타고’ ‘아이 러브 유’ ‘김종욱 찾기’ ‘싱글즈’ 등 굵직한 뮤지컬 작품에 출연했다.

또한 브라운관에도 진출해 드라마 ‘달콤한 나의 도시’ ‘역전의 여왕’ ‘유나의 거리’ ‘용팔이’ ‘리멤버-아들의 전쟁’ ‘돌아와요 아저씨’ ‘옥중화’ ‘시카고 타자기’ ‘품위있는 그녀’ ‘이판사판’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쳤다.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정희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