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 혼자 산다’ 이시언, 차기작 위해 영어 공부 ‘얼간美 폭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 혼자 산다’ 1얼 이시언이 차기작을 준비하며 ‘영어 능력자’에 도전한다. 그가 영어 공부 중에 끊임없이 딴짓을 하면서 무아지경으로 번역기로 장난 삼매경에 빠진 모습이 포착돼 영어 공부를 잘 해낼지 궁금증을 안긴다.
오는 6월 1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연출 황지영 임찬) 246회에서는 이시언이 차기작을 위해 영어 공부를 하는 하루가 공개된다.


평소 1얼로서 얼간미를 뿜어냈던 이시언이 영어 공부를 하는 낯선 모습이 포착됐다. 그는 “다음 작품에서 제가 영어를 좀 해야 되기 때문에”라며 자신이 영어를 공부하는 이유를 밝혔다. 하지만 의지와 다르게 계속해서 딴짓을 하는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끌고 있다.

특히 이시언은 영어 공부를 하면서 번역기로 장난을 치며 얼간미를 폭발시킬 예정이다. 그는 번역기에 ‘이시언 천재’와 ‘전현무 바보’를 입력한 뒤 이를 음성으로 들으면서 자신을 칭찬(?)하는 번역기의 말에 기쁨의 미소를 지었다고.

뿐만 아니라 이시언은 영어 공부를 하다가 노트에 낙서를 하는가 하면 갑자기 로봇을 조립하고 윌슨에 기대 잠시 눈을 붙이는 등 잠시도 영어에 집중하지 못했다는 전언. 1얼 다운 매력을 뿜어낸 그의 영어 공부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과연 이시언은 주변의 모든 유혹을 뿌리치고 공부에 집중할 수 있을지, 영어를 제외한 모든 것을 흥미로워했던 그의 공부 현장은 오는 6월 1일 금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