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컬투쇼’ 샤이니 태민 “초등학생 때 중2병 걸려” 웃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컬투쇼’ 샤이니 태민이 학창시절 중2병을 겪었다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31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샤이니 멤버들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 청취자는 샤이니 태민과 초등학교 시절 같은 학원을 다녔다고 언급하며 “그 때부터 잘생긴 것으로 소문이 났다. 태민 씨가 항상 우수에 찬 표정으로 이어폰을 끼고 다녔는데 어느 날 주머니에서 이어폰 연결 단자가 빠져나왔었다”고 폭로했다.

이에 태민은 “중2병이 빨리 왔다. 내성적이었는데 친구들이 말을 걸면 그게 불편했다. 그래서 이어폰을 끼고 다녔는데 MP3를 자주 놓고 다녔다. 이어폰이라도 끼자 했었다”며 “친구들 얘기는 다 듣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