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스터 라디오’ 유재환 “몸무게 100kg 돌파..살 가리려 마스크 착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스터 라디오’에 출연한 작곡가 유재환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다니는 속사정을 밝혔다.
31일 방송된 KBS 쿨FM ‘김승우 장항준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작곡가 유재환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환은 마스크를 털에 걸친 채 등장했다. 유재환은 마스크를 쓴 이유에 대해 “살이 너무 많이 쪘다. 원래는 80kg 정도였는데 100kg를 찍었다”며 “살찐 모습을 조금 가리려 마스크를 하고 다닌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DJ 장항준은 “근데 사실 지금 보기에는 부해 보이고 편해 보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KBS 쿨FM ‘미스터 라디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