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추자현♥우효광 오늘(1일) 득남, 부모됐다...“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아이를 품에 안았다.
▲ 우효광-추자현 부부
6월 1일 배우 추자현(40), 우효광(38)부부가 득남 소식을 전했다.


이날 추자현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추자현이 서울 한 병원에서 건강한 남자아이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어 “현재 추자현과 아이는 모두 건강하다. 안정과 회복을 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남편 우효광은 한국과 중국을 오가는 스케줄 속에서도 추자현 곁을 지키며 아이가 탄생하는 경이로운 순간을 함께 맞이했다”고 전했다.

한편 추자현과 중국 배우 우효광은 지난 2015년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2012년 중국 드라마 ‘마라 여친의 행복한 시절’에 함께 출연한 것이 인연이 돼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지난해 4월, 추자현과 우효광은 혼인신고를 마치고 정식 부부가 됐다.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함께 출연한 두 사람은 그해 10월 임신 사실을 고백해 많은 축하를 받았다.

사진=웨이보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