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복면가왕’ 황민현 라이관린, 복면 가수와 즉흥 무대 ‘나야나 2배속 댄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복면가왕’에 출연하는 워너원 황민현, 라이관린이 남다른 개인기로 스튜디오에 활력을 더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수 4인이 가왕 ‘동방불패’에 맞서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한 복면 가수는 개인기로 워너원의 ‘나야 나’ 2배속 댄스를 선보였다. 이를 본 워너원 황민현은 “2배속 댄스는 우리도 어려워하는데 대단하다”고 감탄했다. 그리고는 같은 그룹 멤버 라이관린과 즉흥적으로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복면 가수와 함께 추는 ‘나야 나’ 2배속 댄스로 스튜디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마치 워너원 유닛 같은 세 사람의 완벽한 호흡에 현장 분위기는 뜨겁게 달아올랐다.

지난 3월 ‘드럼맨’으로 출연했다가 황민현, 강다니엘과 합동 댄스를 추고 굴욕을 맛본 적 있는 창민은 “복면 가수의 2배속 댄스는 자체적으로 간주점프가 되어있다. 중간 중간 동작이 많이 빠져있다”는 시샘 어린 평가를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복면가왕’은 3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MBC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