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놀라운 토요일’ AOA 설현 혜정, 소름 돋는 청각 ‘받아쓰기 천재’ 등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늘(2일) 저녁 7시 40분 방송을 앞둔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AOA 설현과 혜정이 게스트로 출연, 놀라운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놀라운 토요일’은 tvN의 주말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처음으로 선보이는 코너인 ‘도레미 마켓’에서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키, 김동현, 한해는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먼저 설현과 혜정은 빠른 노래를 받아쓰는 것에 약하다고 밝히며 겸손한 모습을 보인다. 하지만 본격적인 라운드에 돌입한 둘은 모두가 깜짝 놀랄 만한 받아쓰기 실력을 선보이는 것. 특히 설현은 다른 멤버 모두가 동의한 답안에 홀로 강하게 반대하며 반전을 이끌어내 “청각이 되게 좋다”, “소름 돋는다”는 감탄을 이끌어내는 등 ‘받아쓰기 천재’로 등극할 예정이다. 그간 혜리와 다른 의견으로 수차례 대립하며 새로운 친남매 케미를 만들어왔던 키는 “설현이 말한 건 무조건 법”이라 말하며 박나래와 혜리의 분노를 사 웃음을 안긴다.

또한 이날 방송에는 힙합 듀오 MOBB와 90년대 가요계의 큰 획을 그은 쿨의 노래가 미션곡으로 등장한다. 이에 MOBB의 멤버 송민호와 친분이 있는 한해는 “이번에는 맞힐 수 있을 것 같다. 이제는 놓치지 않겠다”며 의지를 불태우는 것. 한해는 예전 위너의 ‘Really Really’가 미션곡으로 등장했던 당시에도 자신감을 보였지만 가사를 받아쓰지 못했던 바 있어, 오늘 방송에서 한해가 자신감대로 정확한 가사를 받아쓸 수 있을지에 많은 기대가 집중된다.

한편 tvN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