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1%의 우정’ 배정남♥황아영, 홍석천 “17년 만에 소개팅 주선” 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의 우정’에서 홍석천이 배정남의 소개팅에 나섰다.
2일 방송된 KBS 2TV ‘1%의 우정’에서는 배정남, 김호영, 김희철, 붐이 서울 이태원에 위치한 홍석천의 한 레스토랑에서 만남을 갖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석천은 절친 황아영을 멤버들에게 소개했다. 황아영은 “오래 전부터 배정남의 팬”이라고 밝혔다. 이에 멤버들은 ‘아영’으로 2행시를 시켰고 배정남은 “아름다우시다. 영광입니다”라고 말하며 분위기를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홍석천은 “내가 17년 만에 처음으로 소개팅 시켜준 거다. 둘이 내려가서 커피라도 한 잔 하고 와라. 연락처는 따로 알려주겠다”며 분위기를 띄웠다.

한편 황아영은 쿠키건강TV 등에 요가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는 요가 강사로 쇼핑몰 CEO이기도 하다. 그는 최근 뷰티 매거진 표지를 장식하는 등 스포테이너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