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우효광 SNS 글 “추자현 회복中, 아내 곁 지키겠다...아이는 건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추자현이 출산 이후 건강이 악화됐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남편 우효광이 그의 상태를 전했다.

4일 배우 추자현 남편 우효광이 SNS를 통해 아내 근황을 알렸다.

그는 이날 자신의 웨이보에 “추자현이 출산 후 몸 상태가 좋지 않았다. 지금은 검사를 받은 뒤 회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자세한 병명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우효광은 “아이는 현재 건강하다. 아내 곁을 지키겠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후 추자현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추자현이 새벽 출산 후 밤늦게 경련 증상을 보여 즉시 응급실로 이송돼 응급치료를 받았다고 밝혔다.

해당 소식이 전해지면서 팬들 걱정이 커지자, 남편 우효광이 직접 현재 상황을 전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추자현은 지난 1일 서울 한 병원에서 건강한 남자아이를 출산했다.

사진=웨이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