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방탄소년단 뷔, 박서준에 커피차 선물하며 굴욕샷 공개 ‘훈훈(?) 우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뷔가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촬영 중인 박서준을 응원했다.

박서준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귀여운 녀석. 고마워 사랑하고.. 고맙고 사랑하는데 이래서 좋을 거 없다는 거 너무 잘 알텐데? #그래도사랑해퉤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뷔가 보낸 커피차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박서준의 모습이 담겨 있다. 뷔는 ‘박서준씨 때문에 고생이 많으십니다. 미운놈 반사판 하나 더 해준다 생각하시고 아무쪼록 잘 부탁드립니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촬영장에 커피차를 보냈다.

특히 ‘원래는 동네바보형 사랑해 형’이라는 글과 함께 박서준이 턱살을 자랑하며 찍은 사진을 공개해 웃음을 유발한다. 박서준은 자신의 턱살을 손으로 가린 채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을 발사하고 있다.

한편 박서준이 박민영과 그룹 부회장과 비서로 호흡을 맞추는 tvN 드라마 ‘김비서가 너무해’는 오는 6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