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창욱 애국가, 임시완·강하늘·주원과 현충일 추념식서 호국영령 애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창욱 임시완 강하늘 주원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애국가를 제창한 배우 지창욱, 임시완, 강하늘, 주원에 네티즌 관심이 뜨겁다.

6일 군 복무 중인 배우 지창욱, 임시완, 강하늘, 주원이 대전 현충원에서 열린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했다.

이날 군복을 입고 등장한 네 사람은 국기에 대한 경례문 낭독과 애국가를 제창, 호국영령의 넋을 위로했다.
▲ 배우 한지민
한편 이날 배우 한지민은 이해인 수녀의 시 ‘우리 모두 초록빛 평화가 되게 하소서’를 낭독했다.

‘우리 모두 초록빛 평화가 되게 하소서’는 나라를 위한 희생과 헌신, 평화의 소망을 담은 추모 헌시다.
▲ 가수 최백호
이외에도 추념식에 참석한 가수 최백호는 ‘늙은 군인의 노래’를, 밴드 장미여관은 ‘우리, 함께’를 부르며 애도의 뜻을 함께했다.

사진=청와대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