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윤지 딸, 놀이기구 무서워하는 엄마에 “라니가 있잖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윤지가 딸 라니와 놀이공원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7일 이윤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라니가 있잖아~’ 참 많이 의지 된다 아가. 근데 그만 타자 제발, 몇 번째니.. #놀이기구에서 만난 낯선 딸”이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어린이용 기차를 타는 이윤지와 딸 라니의 모습이 담겼다. 라니는 “무서워”라고 말하는 엄마에게 “라니가 있잖아”라고 말하며 환한 미소를 지었다. 이후 라니는 어린이용 기차를 신나게 즐기는 듯 기쁨의 소리를 질렀다.

한편, 이윤지는 지난 2014년 9월 3살 연상의 치과의사와 결혼해 지난 2015년 11월 딸을 출산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