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두준 출국 불가, 병역법 때문?...조권·온유·장우영도 마찬가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조권, 윤두준, 온유
그룹 하이라이트 윤두준이 병역법에 의거 해외 일정에 차질이 생긴 가운데, 일부 아이돌 그룹 멤버들 역시 같은 상황에 처한 것으로 전해졌다.

7일 그룹 하이라이트 소속사 어라운드 어스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하이라이트 멤버 윤두준(30) 해외 일정 불참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 측은 “2018년 5월 29일 자로 병역법이 일부 개정됨에 따라 윤두준이 해외 출입국이 어렵게 됐다”고 밝혔다.

앞서 5월 말 개정된 국외여행 허가 개선안에 따르면 단기 국외여행 허가는 1회에 6개월 이내, 최장 2년 이내로 제한된다.

특히 입영일이 결정된 경우에는 입영일 5일 전까지만 허가, 허가 횟수도 5회까지로 제한된다.

이에 윤두준은 오는 9일 예정된 하노이 k-food 행사와 24일 방콕 팬미팅에 불참하게 됐다.

한편 윤두준뿐만 아니라 하이라이트 멤버 용준형, 양요섭, 이기광 역시 입대가 머지않은 상황이다. 윤두준과 용준형은 1989년생으로 올해 30세, 양요섭과 이기광은 1990년생으로 올해 29세다.

이외에도 그룹 샤이니 온유, 2AM 조권, 2PM 장우영 역시 30세다.

국방부가 지정한 입영 연기 최대 나이는 만 30세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