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개그맨 황현희 오늘(10일) 결혼, 13세 연하 예비신부와 백년가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미디언 황현희가 오늘(10일)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10일 코미디언 황현희(39)가 서울 강남구 한 웨딩홀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황현희 예비신부는 13세 연하로, 광고 회사에 재직 중인 회사원인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앞서 지인 소개로 만나 1년여 동안 사랑을 이어왔다.

특히 예비신부는 현재 임신 3개월 차로, 상견례 이후 알게 된 임신 소식에 크게 기뻐하고 있다.

이날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되며, 노회찬 정의당 의원이 주례를 맡는다. 사회는 동료 코미디언 박성호, 김대범이, 축가는 더 네임이 맡았다.

한편 황현희는 2004년 KBS 19기 공채 코미디언으로 데뷔, KBS2 ‘개그콘서트’에 출연하며 크게 활약했다.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