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X류이호 삼촌과 만남 ‘꽁냥꽁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가 대만 스타 류이호와 만난다.

10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는 ‘오늘이 행복해지는 작은 여행’ 편으로 꾸며진다.

이중 승재는 대만 스타 류이호 삼촌과 만날 예정. 승재와 대만의 톱스타 류이호 삼촌의 만남 소식은 뜨거운 화제를 모으며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공개된 사진 속 승재와 류이호 삼촌은 서로에게 하트를 날리며 케미를 뽐내고 있다. 서로를 바라보며 미소 짓는 모습이 사랑스럽다. 특히 밥먹는 승재를 보며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는 류이호 삼촌의 모습은 시선을 강탈한다.

류이호 삼촌은 영화 ‘안녕, 나의 소녀’에 출연한 톱스타다. 한국에서는 대만 서강준으로 유명세를 타며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아시아를 사로잡은 스타 류이호 삼촌도 사랑둥이 승재에게 푹 빠질 수밖에 없었다고. 승재와 류이호 삼촌의 케미에 기대와 관심이 집중된다.

이날 승재는 대만의 꽃미남 스타 류이호 삼촌과 마주했다. ‘슈돌’ 팬이자 승재 팬인 류이호 삼촌이 승재네 집에 방문한 것. 류이호 삼촌은 자신의 어릴 때 모습과 닮은 승재가 공룡을 좋아하는 것까지 비슷해 좋다고 말했다.

류이호 삼촌이 승재에게 공룡모양 가방을 선물하자 승재는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하며 고맙다고 했다고. 승재가 선물을 받고 행복해하는 모습은 보는 사람까지 행복하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승재와 류이호 삼촌이 공룡 장난감을 가지고 놀며 꽁냥꽁냥하는 모습은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들었다고 한다.

공룡 가방 선물부터 승재에게서 눈을 떼지못하는 모습을 보인 류이호 삼촌은 과연 그는 어떻게 승재의 마음을 사로잡았을까.

승재와 류이호 삼촌의 특별한 하루는 이날(10일) 오후 4시 50분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KBS2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