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구하라, 배꼽티로 개미허리 자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요정’ 구하라가 여름을 선사했다. 구하라는 지난 9일 인천 중구에 위치한 BMW 드라이빙 센터를 찾았다. 자신이 출연하고 있는 jtbc의 뷰티 프로그램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의 촬영차 동료인 홍승언, 이수현과 함께 행사장을 찾아 많은 여성들과 뷰티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9일 드라이빙 센터에서는 여성들이 건강과 매력을 찾기 위한 축제인 시티 포레스티벌이 펼쳐졌다.

특히 구하라는 개미허리를 뽐내며 배꼽이 훤히 드러나 보이는 민소매 티를 입고 행사장을 누벼 여름이 왔음을 알렸다. 관중들도 구하라의 일거수일투족을 카메라에 담느라 정신이 없을 정도로 구하라의 여름맵시는 최고의 주목을 받았다. 여름을 활짝 앞당겨준 구하라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사진=스포츠서울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