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추자현측 “의식불명 사실무근…일반병실서 회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첫아들을 출산한 배우 추자현(39) 측이 의식불명 상태라는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 추자현 우효광
더팩트
추자현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10일 “추자현이 출산 후 경련 증상으로 대학병원에 이송된 후 열흘째 의식불명이라는 보도는 사실무근”이라며 “추자현은 현재 일반병동으로 옮겨 회복 중인 상태에 있으며, 주변 지인들과 문자도 나누는 등 무사히 건강을 찾아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처음 입원 시 폐 상태가 좋지 않아 중환자실에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의식불명의 상태는 아니었다”고 덧붙였다.

앞서 스포츠경향은 추자현이 출산 후 한 대학병원 응급실로 이송됐으나 입원 열흘째인 지금까지 의식이 없으며 산소호흡기에 의지해 중환자실에 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는 부인하며 “퇴원 예정일은 정해지지 않았지만, 무사히 회복 중”이라고 다시 한 번 강조했다.

앞서 지난 1일 추자현은 중국 배우 위샤오광(于曉光·37)과 사이에서 첫아들을 출산, 당일 밤늦게 경련 증상을 보여 응급실에서 응급치료를 받았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