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니, 동생 안태환 드라마 ‘먹싸동’ 응원 “너의 뒤엔 내가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EXID 하니가 친동생인 배우 안태환에게 응원을 보냈다.

하니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웹드라마 ‘먹고 싸우고 동거하라(먹싸동)’ 포스터와 함께 “자랑스러운 내 동생. 너의 뒤엔 어느 때나 어떤 상황에서도 항상 너를 지지하고 응원하는 가족이 있다는 걸 명심하고, 네가 선택한 너의 길을 더 힘차게 그리고 즐겁게 걸어나가길 바라.♥ 힘내라 내동생”이라는 글을 올렸다.


‘먹고 싸우고 동거하라’ 포스터에는 “나랑... 같이 살래?”라는 글과 함께 안태환의 풋풋한 모습이 담겨 있다. 하니를 쏙 빼닮은 훈훈한 이목구비가 눈길을 끈다.

앞서도 하니는 SNS를 통해 동생의 모습을 공개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안태환은 지난해 10월 임창정의 ‘그 사람을 아나요’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배우로 데뷔했다. 그가 첫 주연을 맡은 웹드라마 ‘먹고 싸우고 동거하라’는 16일 토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