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추성훈♥야노시호 딸 추사랑 근황 공개에 ‘화들짝’...“우월한 기럭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추사랑
격투기 선수 추성훈-모델 야노시호 딸인 추사랑의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15일 오후 추사랑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흔들흔들 추”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에서 추사랑은 “시작”이라며 양팔을 옆으로 휘두르고 있다. 추사랑은 점점 빨라지는 속도가 재미난 듯 웃음을 터뜨렸다.

영상 속 추사랑은 과거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 당시 보다 훌쩍 자란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특히 아빠 추성훈을 닮았던 어린 시절과 달리 커가면서 엄마 야노시호와 점점 닮아가는 모습이다

이를 본 네티즌은 “사랑이 너무 귀엽다. 진짜 많이 컸네”, “모델인 줄. 엄마 닮아 그런지 길쭉길쭉 우월한 기럭지”, “아이고 예뻐라”, “사랑 짱, 카와이”, “머리 기르니까 진짜 예쁘다”, “깜짝 놀랐네. 이렇게나 자랐다고? 와”라는 반응을 보이며 그의 성장에 놀라움을 표했다.

사진=추사랑 공식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