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백종원의 골목식당’ 테이 수제버거 맛 본 백종원 “맛있어서 짜증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테이의 요리 실력을 칭찬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가수 테이와 배윤경이 출연해 뚝섬 골목길에서 장사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오징어 패티가 들어간 크라켄 버거와 계란을 넣은 에그마니 버거를 만들었다.

내용물을 확인한 백종원은 “짜증나려고 한다. 맛있어서 짜증나려고 한다. 아마추어 수준을 넘어섰다. 어설프게 흉내낸 건가 했는데 어설픈 건 아닌 것 같다. 많이 다니면서 먹어 본 흔적이 보인다”고 칭찬했다.

백종원의 칭찬에 테이는 “소름돋았다”며 환한 미소를 지어 보였다. 백종원은 크라켄 버거와 에그마니 버거를 87점으로 평가했다.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