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워너원 라이관린, 큐브 콘서트 깜짝 등장 “저도 큐브 식구… 조금만 기다려달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워너원 라이관린이 16일 열린 큐브 패밀리 콘서트 앙코르 무대에 깜짝 등장했다.

라이관린은 이날 경기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18 유나이티드 큐브 원’ 콘서트 막바지에 영상편지를 통해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라이관린은 영상에서 “저도 이 자리에 같이 있어야 됐는데, 저도 큐브 식구라는 거 다들 아시죠”라며 운을 뗐다. 이어 “제가 워너원으로 열심히 활동 중이지만 그래도 큐브 아티스트로서 오늘 여러분과 함께하지 못해서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큐브 선배님들과 컬래버레이션 무대도 보여드리고 싶었는데 아쉽다”며 “다음에 꼭 멋있는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보여드리겠다. 조금만 기다려달라”고 말했다. 또 이날 참가한 큐브 소속 가수들을 하나씩 부르며 “사랑합니다. 다 같이 행복합시다”라고 끝맺었다.

그러나 영상이 끝이 아니었다. 콘서트의 마지막 공연을 위해 참가 가수들이 하나씩 무대에 오를 때 라이관린이 등장했다. 워너원의 ‘나야 나’와, ‘에너제틱’도 무대에 울려퍼졌고 선배들과 함께 무대에서 팬들을 만났다.

한편 5년 만에 개최된 큐브엔터테인먼트 패밀리 콘서트인 ‘유나이티드 큐브 원’에는 현아, 조권, 비투비, 씨엘씨, 펜타곤, 유선호, (여자)아이들이 총출동해 4시간 넘게 꽉 찬 무대를 꾸몄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