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런닝맨’ 서은수, 김종국 러브라인에 수줍은 도발 “나이 안 중요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런닝맨’ 김종국과 서은수가 18살 나이차에도 핑크빛 분위기를 보였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커플로 선정된 김종국 서은수가 다정한 분위기를 뽐냈다.

이날 서은수와 커플을 맺은 김종국은 연신 환한 미소를 지었다. 평소와 달리 쑥스러워 하는 모습에 양세찬, 하하 등은 “오늘 미션 필요없는 것 같다. 둘이 돗자리 깔고 놀아라”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국은 아랑곳하지 않고 “오해하지 마라. 나 그렇게 정색하는 스타일 아니다”라고 말했고 ‘런닝맨’ 멤버들은 “저 형 왜 이래”라고 반응해 폭소케 했다.

뿐만 아니라 차로 이동 중에 김종국은 서은수의 안전벨트를 챙겨주며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이광수는 “이런 거 보기만해도 좋다”고 부러워했다.

이에 김종국은 “나랑 나이 차이가 얼만데”라고 서은수에게 미안해했고 서은수는 “나이가 뭐 중요한가요”라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두 사람의 핑크빛 분위기에 이광수는 “저기 죄송한데 택시타고 갈게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