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톡투유2’ 유재명 “여자친구가 뒷담화 상대” 김제동 ‘실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유재명이 여자친구와 대화하며 스트레스를 푼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19일 방송된 JTBC ‘김제동의 톡투유2’에서는 유재명이 게스트로 출연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행복한가요 그대 두 번째 이야기’의 주제는 ‘씹다’였다. 이에 제이레빗은 “씹다하면 무언가 질겅질겅 씹을 때가 떠오른다”고 말했다.

소녀시대 유리는 “스트레스 받을 때 입에 먹을 걸 넣고 질겅질겅 씹게 된다”고 말했고 유재명은 “뒷담화로 스트레스를 푸는 것 같다”고 ‘씹다’의 다른 의미를 이야기 했다.

이에 김제동이 공감을 표하며 “누구와 주로 뒷담화를 하냐”라고 묻자 유재명은 “여자친구와 한다”고 답했다.

앞서 유재명과 김제동은 1992년도에 고등학교를 졸업했다는 사실에 동갑내기 친구라며 반가워했다. 그러나 김제동은 유재명이 12세 연하의 여자친구가 있다는 사실에 “저희가 친해질 수 있다고 생각했다. 좀 더 빨리 말하지 그랬어”라고 급 실망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