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이태환, 삼자대면 포착 ‘무슨 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이태환의 삼자대면이 포착돼 긴장감을 자아내고 있다.

20일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측은 박서준, 박민영, 이태환의 삼자대면 스틸을 공개했다. 이영준(박서준 분)은 이성연(이태환 분)의 가슴팍으로 힘껏 책을 던지며 적의에 찬 눈빛을 보내고 있다. 더욱이 그는 이성연이 김미소(박민영 분)에게 다가오지 못하도록 강하게 밀어내며 분노를 드러내고 있다. 이에 이성연 역시 이영준을 불만스런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떨떠름한 표정과 매서운 눈빛이 당장이라도 주먹다짐을 벌이듯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날 선 대립각을 세우는 이영준-이성연 형제 사이에서 당황한 기색이 역력한 김미소가 포착됐다. 김미소는 이영준의 분노에 놀란 듯 눈을 크게 뜬 채 우두커니 서 있는 모습. 특히 김미소의 복장이 눈길을 끈다. 김미소는 평상시 주로 입는 오피스룩이 아닌 하늘하늘 거리는 원피스를 입고 웨이브 머리를 길게 늘어뜨린 모습이다. 데이트를 나온 듯 예쁘게 꾸민 그의 모습과 달리 당장이라도 눈물을 흘릴 것 같은 김미소의 반전 표정이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이에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제작진은 “박서준과 이태환이 박민영을 사이에 두고 정면으로 충돌할 예정이다. 박서준-이태환 형제 갈등이 전면적으로 드러나는 동시에 박서준-박민영-이태환의 관계가 더욱 본격화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20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