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JTBC ‘한끼줍쇼’ 유병재 ‘측은함’으로 승부수! 한 끼 성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병재가 한 끼를 위한 주특기를 선보인다.

20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는 방송인 하하와 유병재가 밥동무로 출연,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한남동은 세계 각국의 공관 및 대사관이 자리하고 있어 외국인들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동네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유병재는 주특기인 아련한 눈빛과 억울한 표정으로 한 끼 전략을 펼쳤다. 하지만 유병재는 도전하는 집 마다 외국인이 거주하는 집이었고, 야심차게 억울한 표정을 준비했다가도 말 한 마디 못하고 굳은 표정으로 퇴장해야했다.

유병재는 이날 짧고 굵은 영어실력으로 외국인들과 소통하며 한 끼 여정을 이어갔다. 그는 짧은 인사말에서도 ‘프롬 와이지(from YG)‘라는 멘트를 놓치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억울한 밥동무 유병재의 한 끼 도전은 이날(20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한남동 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