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석진 유재석 폭로 “전세 살고 있다” 최초 공개 ‘웃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라디오스타’ 지석진이 유재석에 대해 폭로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라디오 DJ 4인방 지석진, 김제동, 양요섭, 정승환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지석진은 “MC 김구라와 1년에 한두번 정도 전화한다. 그런데 전화하면 쉽게 끊지 않는다. 흔히 ‘대출 있어?’ 이런 걸 물어본다”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석진이 형은 뭐든 솔직하게 말해준다. 거침이 없는데 형이 조심하는 건 딱 하나다. 유재석”이라고 설명했다.

지석진은 “내가 유재석에 대해 누구보다 많이 안다고 생각한다. 김구라라는 송신소에 들어가서 오류 전파의 출발이 나다고 하면 재석이가 얼마나 속상할까 싶다”며 “난 너를 못 믿는다”고 말을 아끼는 이유를 설명했다.

이를 듣던 MC 차태현이 “재석이 형이 사는 집은 자가야?”라고 물었고, 지석진은 “전세”라고 답했다. 지석진은 “이거 최초 공개야?”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김제동은 자가다. 근데 유재석이 전세다. 아이러니”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