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밥블레스유’ 김숙 “이영자, 음식 안 뺏기려 맛없게 먹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밥블레스유’ 이영자가 맛있는 음식을 나만 먹는 자신만의 방법을 공개해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Olive ‘밥블레스유’에서는 최화정, 송은이, 이영자, 김숙이 식사를 하며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화정은 음식을 먹더니 “야 이거 먹지마 상했어”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영자는 “웃기고 있네 어디서 사기를 쳐”라며 음식에 아무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최화정은 “나는 음식이 상했으면 ‘상했다’는 말이 절로 나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듣던 김숙은 “영자 언니는 맛있는 음식이 나오면 표정을 찡그리고 먹는다. 일부러 맛없는 표정을 짓는 것”이라고 폭로했다. 이어 “영자 언니는 참기름을 안 친다. 참기름을 치면 누가 자꾸 먹으려 한다고 말했다”고 덧붙여 보는 이들을 폭소하게 했다.

사진=Olive ‘밥블레스유’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