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나라 “20년째 열애 남자친구와 첫키스, 토하고 난 이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오라나가 20년째 열애 중인 남자친구와의 첫 만남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배우 오나라와 진서연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나라는 남자친구인 배우 출신 연기 강사 김도훈과 어떻게 만나게 됐냐는 질문에 “공연을 하다가 만났다”며 말문을 열었다.

오나라는 “같이 공연을 하다가 서로 알듯 모를듯 썸을 타고 있었다. ‘사귀는 건가’ 할 때쯤 공연 쫑파티를 했다. 그날 술을 엄청 먹었고, 결국 속을 비우게 됐다. 그 때 등에서 따뜻한 손길이 느껴졌다. 그 때 오빠의 모습이 너무 예뻐 보였다. 그래서 그 모습 그대로 그 입으로 키스를 했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경악하게 했다.

오나라는 이어 “더럽게 시작하니까 그 이후는 다 편했다. 방귀도 바로 텄다”고 덧붙였다.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