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히든싱어5’ 전인권, 모창 능력자들과 대결 후 당황 “충격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히든싱어5’ 가수 전인권이 모창 능력자들과 대결 후 충격에 빠진다.

24일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 시즌5’는 80년대 록의 전설 전인권 편으로 꾸며진다.

전인권은 듣는 이들의 심금을 울리는 특유의 거칠고 진한 목소리를 자랑하는 로커다. 그는 1979년 그룹 따로 또 같이로 데뷔, 1985년 밴드 들국화의 메인 보컬로서 ‘그것만이 내 세상’ ‘행진’ ‘매일 그대와’와 같은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해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다. 특히 전인권은 지난 ‘히든싱어 시즌4’ 왕중왕전 무대에 깜짝 등장했던 바 있어 이번 출연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무엇보다 전인권은 개성 넘치는 목소리와 창법을 구사하기 때문에 그를 똑같이 따라 할 수 있는 모창 능력자가 있을지 의문이 드는 상황. 하지만 전인권이 모창 능력자들과 대결 전에 자신감을 보였던 모습과 달리 대결 후 “충격이다”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가수 김도균을 비롯한 모든 패널 출연자들은 전인권과 모창 능력자들의 무대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김도균은 모창 능력자들이 전인권과 소리의 성질이 정말 비슷하다며 급기야 “알아맞히는 거는 기권입니다”라며 숨은 전인권 찾기를 포기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오늘(24일) 밤 10시 30분 방송.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