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우새’ 김희애, 50대 피부 관리 비결 “운동+화장품+병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운 우리 새끼’ 배우 김희애가 피부 관리를 위해 2주에 한 번꼴로 병원에 다닌다고 고백했다.

24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는 배우 김희애(52)가 출연, 피부 관리 비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김희애 출연에 MC 신동엽은 “작가들이 이건 꼭 물어보라고 하더라”라며 “피부 관리 비결이 운동인지, 화장품인지, 따로 자주 다니는 병원이 있는지. 병원이면 병원 이름하고 전화번호도 가르쳐달라”고 물었다.

이에 김희애는 “다 한다”며 솔직한 답변을 내놨다.

그는 “뭐 하나 정답이 있다면 그것만 하겠는데 모르니까 최선을 다한다”며 “운동은 거의 매일 한다. 병원은 매일은 안 가고, 최소한 2주에 한 번은 가려고 한다”고 말했다.

사진=SBS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